맨 위로
HOME > 태을주수행 > 구도의 길 > 입도入道

나의 타고난 사명을 깨닫다

관리자 | 2021.09.02 13:37 | 조회 799
  • 폰트
  • 확대
  • 축소

증산도 부여구아도장 유경희 도생


저는 어릴 때부터 남들과는 다른 것을 보고, 많은 것을 들을 수 있었습니다. 하지만 왜인지 무당이 되고 싶지는 않았고, 석가부처님을 모시고 싶지도 않았습니다. 타지에서 생활하다 제 고향인 부여에 내려왔는데 직장 상사분이 증산도 신앙을 하시는 분이었고, 바로 위층에는 증산도 도장이 있었습니다.


그분의 권유로 처음에는 반신반의하며 도장에 발걸음을 내디뎠습니다. 그런데 상제님 어진을 보자마자 ‘아! 내가 앞으로 믿을 분은 바로 이 분이구나.’ 라는 생각과 함께 어진을 쳐다보는데 어진에서 무수한 별들이 반짝이고 있더군요. 처음으로 체험한 믿을 수 없는 일이었습니다.




그러다가 시간이 흐르고 정신을 차려보니 도장에서 포정님과 함께 이미 태을주 수행과 더불어 상제님 진리를 공부하고 있었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운명처럼 ‘입도를 하고 싶다.’ 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리고 하루는 집에서 태을주 수행을 하다가 내가 왜 증산도 도장을 찾아오게 되었는지 이유를 깨달았습니다. 


“너는 사람들을 살려야하는 사명을 가지고 내려온 사람이다. 사람들을 많이 살려라.” 하는 말씀이 떠오르면서 ‘증산도야말로 내가 갈망하던 진리요, 내가 있어야 할 자리구나.’ 라는 것을 확실히 느꼈습니다.


저를 위해 상제님의 무극대도의 길로 이끌어주신 이 포감님과 김 포정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사람 살리라는 나의 타고난 사명을 늘 되새겨서 열심히 공부하고 열심히 진리 전하는 일꾼이 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네이버 밴드 구글+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공유(greatcorea)
도움말
사이트를 드러내지 않고, 컨텐츠만 SNS에 붙여넣을수 있습니다.
입도수기 359개(1/45페이지)
아빠 손은 마법의 손
관리자 | 2022.04.04 | 조회 456
인생의 궁금증을 해결해 준 상생방송
관리자 | 2022.03.21 | 조회 234 사진
구도의 종착역 증산도
한곰 | 2021.12.29 | 조회 372 사진
감동 그자체인 참진리 증산도
관리자 | 2021.12.08 | 조회 726 사진
10년의 시간, 읽고 또 읽은 증산도 서적
관리자 | 2021.09.27 | 조회 1108 사진
나를 잘 믿으면 선령을 찾아주리라
관리자 | 2021.09.15 | 조회 1184 사진
스님의 소개로 보게 된 상생방송
관리자 | 2021.09.13 | 조회 1232 사진
새 생명을 열어준 천지조화 태을주
관리자 | 2021.09.06 | 조회 1025 사진
처음페이지이전 5 페이지12345다음 5 페이지마지막페이지
삼랑대학
삼랑몰
증산도 공식홈 안드로이드앱 다운로드